PEOPLE

김진우
  • D.eX
  • 수석
건축가는 남들이 보지 못하는 프로젝트와 땅의 문제를 찾아내고 건축적 어휘로 해법을 제시해야 한다. 결과물은 이용자들에게 질문을 던질 수 있어야 한다. 이 모든 일련의 과정이 건축 디자인이다. 우리 팀이 찾아낸 문제는 프로젝트의 목표로 연결된다. 팀장과 팀원은 프로젝트의 모든 진행 과정에서 항상 목표를 상기하며 해법을 찾아야 한다. 이 모든 과정이 잘 이루어진다면 좋은 건축물이 수십 년 혹은 수백 년 이용자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미칠 것이다.

 

목록으로
  • 한화

  • 파라다이스

  • 삼성

  • LG

  • Doosan

  • 셀트리온

  • 국민은행

  • 고려대학교의료원

  • 연세대학교의료원

  • 카톨릭대학교서울성모병원

  • YG엔터

  • 하나은행

  • 미래에셋

  • 서울대학병원

  • 한국항공공사

  • 서울특별시

  • 현대해상

  • 기업은행

  • 대웅제약

  • 이지스자산운용

  • 한화

  • 파라다이스

  • 삼성

  • LG

  • Doosan

  • 셀트리온

  • 국민은행

  • 고려대학교의료원

  • 연세대학교의료원

  • 카톨릭대학교서울성모병원

  • YG엔터

  • 하나은행

  • 미래에셋

  • 서울대학병원

  • 한국항공공사

  • 서울특별시

  • 현대해상

  • 기업은행

  • 대웅제약

  • 이지스자산운용